您现在的位置: 主页 > 韩语教程 > 韩语阅读 > > 正文

韩语新闻:车杜里退役

作者:admin    文章来源:盐田区外国语学校    更新时间:2017-12-29

新闻:车杜里退役
9日上午10时30分,有着“车终结者”之称的车杜里和队友们出现在首尔世界杯体育场之时,1000多名球迷喊着车杜里的名字,欢呼声四起,车杜里有些羞涩地笑着向球迷们挥手致意。
31日晚8时同新西兰队的热身赛将是车杜里从国家队退役的告别赛。今天在球迷们热烈的助威声中,车杜里和队友们进行了1小时30分钟的训练。训练结束后,车杜里说,“这种经历还是头一次,在这么多球迷面前和年轻的队友们一起训练令人高兴。因为有球迷的支持我才走到了现在,真的十分感谢球迷。”他还说,“有一场国家队退役比赛,是所有足球运动员的梦想,在此我感谢乌利•施蒂利克教练为我创造了这一机会,能够这样幸福地告别,十分高兴。”车杜里说,“和新西兰队的热身赛对于国家队很重要,希望好好准备,用一场胜利告别。”2001年同塞内加尔队的热身赛是车杜里第一次参加的A级赛事,他以2002年国队世界杯4强神话的主力而闻名,国家队经历共14年。

国家队的队友们表示将用一场胜利作为礼物送给车杜里。具滋哲(26岁,美因茨)说,“杜里哥是国足球的珍贵的财产,他非常爱护晚辈们,是一位值得感谢的师兄。”主力队员奇诚庸(26岁,斯旺西城)说,“杜里哥的告别赛对我来说很特别。我和杜里哥一起在苏格兰的凯尔特人队呆过两年,杜里哥为国家队贡献了很多力量,是难以忘记的师兄。”

9일 오전 10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차미네이터 차두리(35서울사진)가 대표팀 동료들과 그라운드로 뛰어 나오자 1000여 명의 팬이 차두리의 이름을 연호하며 환호성을 질렀다. 차두리는 수줍게 웃으며 팬들에게 손을 들어 보였다.
31일 오후 8시 열리는 뉴질랜드와의 평가전은 차두리에게는 대표팀 은퇴 경기다. 팬들의 열광적인 응원 속에 1시간 30분간의 훈련을 마친 차두리는 이런 경험은 처음이다. 많은 팬들 앞에서 대표팀 후배들과 마지막 훈련을 해 즐겁다. 팬들의 사랑이 있어 여기까지 왔다. 정말 팬들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또 누구나 꿈꾸는 대표팀 은퇴 경기를 만들어준 울리 슈틸리케 감독에게 감사드린다. 행복한 마무리를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활짝 웃었다. 차두리는 뉴질랜드 평가전은 대표팀에도 중요한 경기이다. 준비를 잘해서 승리로 마무리하고 싶다고 말했다. 2001년 11월 세네갈과의 평가전을 통해 A매치에 데뷔한 차두리는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4강 신화의 주역으로 이름을 날리는 등 14년간 태극마크를 빛냈다.

대표팀 후배들은 차두리에게 승리를 선물하겠다고 다짐했다. 구자철(26마인츠)은 두리형은 한국 축구의 소중한 존재이고 늘 후배들을 아껴주는 고마운 선배다. 모두가 최선을 다해 꼭 승리를 선물하겠다고 말했다. 주장 기성용(26스완지시티)도 두리형 은퇴 경기는 개인적으로도 특별하다. 두리형과 스코틀랜드 셀틱에서 2년을 함께 보냈다. 두리형은 대표팀에도 많은 힘을 불어넣었다. 잊지 못할 선배다고 말했다.양종구 기자